상단여백
HOME 뉴스 치과는 지금
박영국 경희치대 학장, 올해의 치과인상 상금 전액 기부4일 치협 신년교례회서 스마일재단에 전달

박영국 경희대학교 치과대학 학장이 ’올해의 치과인상‘ 상금 전액을 스마일재단(이사장 나성식)에 전달해 눈길을 끈다.

스마일재단 나성식 이사장과 경희대학교 치과대학 박영국 학장

박영국 학장은 지난 4일 대한치과의사협회가 주최한 신년 교례회에서 올해의 치과인상을 수상했다.

그는 치과의료 제도 개선에 힘쓰며 세계치과의사연맹 상임이사로서 한국 치과계 위상을 드높인 공로를 인정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박영국 학장은 올해의 치과인상 시상식에서 “우리 사회의 외진 곳에서 치의학의 숭고한 사명을 실천하는 분들을 떠올리며, 이 상을 앞으로 무슨 일을 어떻게 하라는 지침으로 받고 주어진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겠다”는 소감과 함께 상금 전액을 스마일재단에 기부했다.

스마일재단 나성식 이사장은 “뜻깊은 자리에서 따뜻한 나눔과 사랑을 실천해주셔서 감사하다”며 “구강질환으로 고통 받고 있는 저소득 장애인에게 희망의 웃음을 전하기 위해 보내주신 성원과 관심에 보답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는 스마일재단이 되겠다”고 전했다.

전달된 상금은 경제적 신체적 어려움으로 치과진료의 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 장애인들을 위한 치과 진료비 지원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배샛별 기자  press@kdha.or.kr

<저작권자 © 치위협보(덴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샛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