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치과위생사·협회 포토뉴스
이레구강건강생활연구소 동계학술집담회 성료“지역의 구강건강생활이 우리의 미래”

이레구강건강생활연구소(Ire institute of Oral Healthy Life, 소장 이기옥, 이하 이레연구소)는 지난 1월 7일 “임상에서의 공공보건서비스 확대에 따른 치과위생사의 변화”라는 주제로 동계학술집담회를 개최했다.

강릉원주대학교 치위생학과 배수명 교수, 서울시 시민건강국 건강환경지원팀 이병철 팀장, 본 연구소 이기옥 소장이 연자로 나섰으며 치과위생사의 더 큰 나눔을 꿈꾸는 이례연구소 회원3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강릉원주대학교 치위생학과 배수명 교수는 ‘공공구강보건서비스 확대에 따른 치과위생사의 변화’란 주제로 임상치과위생사들의 잠재적인 패러다임의 변화와 요구들을 소개하며, 공공구강보건서비스의 핵심 역할을 담당할 ‘전문치과위생사’로서의 역할과 책임, 그리고 비젼을 제시하며 큰 호응을 얻었다.

서울시 시민건강국 건강환경지원팀 이병철 팀장은 ‘민·관·학 공공보건서비스 사업(서울시 학생 및 아동 주치의 사업)’을 주제로 서울시 공공보건서비스 사업에 대한 소개 및 결과 등에 대해 참석자들과의 질의응답의 시간을 가졌다.

특히, 서울시 시민건강국 건강환경지원팀에서는 현재 진행하는 ‘서울시 학생 및 아동 주치의 사업’ 운영을 올해부터 치과위생사단체를 비롯한 보건교사단체의 의견을 적극 검토하고 정보를 공유하고 밝혀 주목받았다.

마지막 연자로 나선 이레연구소 이기옥 소장은 ‘민간치과병의원에서의 공공보건서비스 사업 참여 사례“ 발제에서 치과위생사의 전문성 재고 말로 공공보건서비스의 장기적인 시행과 시민들의 높은 만족을 위한 핵심 과제임을 강조해 청중들의 큰 공감을 샀다.

이레연구소 손정희 학술이사는 “앞으로도 회원들과 지역 내 공공보건서비스의 주체로 활동하며 지역사회에 적용할 모델을 만들기 위한 작업을 지속하겠다” 며 포부를 밝혔다.

그는 이어 “이레연구소와 같은 움직임이 활성화되기 위해서는 대한치과위생사협회가 지역건강증진을 위한 공공보건서비스 사업 확대에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 앞으로도 전문치과위생사의 이미지를 국민에게 각인시키고 소통할 수 있는 기회가 많아지길 기대한다”며 소감을 전했다.

문혁 기자  press@kdha.or.kr

<저작권자 © 치위협보(덴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