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임상/세미나 임상 Tip
흡연과 구강건강
  • 을지대학교 치위생학과 임희정 교수
  • 승인 2018.03.28 09:51
  • 댓글 0

흡연은 건강과 구강건강은 물론 경제적 손실에 매우 다양하게 영향을 미치고 있다.

국내에서 2015년 2월 25일부터 시행된 금연치료 보험 지원은 금연치료 참여 의료기관을 방문해 등록한 흡연자에게 8~12주 기간 동안 6회 이내 의사의 진료ㆍ상담과 금연치료의약품 또는 금연보조제(니코틴패치, 껌, 사탕)의 구입비용을 지원해 주고 있다.

치료 6회 중 3회 참여 시부터 본인부담금이 면제되고, 최종 완료 시 1~2회 발생한 본인부담금 또한 전액을 환급받는다.

 

󰋼 니코틴 대체요법(Nicotine Replacement Therapy, NRT)에 대해 살펴보고자 한다.

약물요법

주의 및 금기사항

부작용

용법 및 용량

 

니코닌패치

건선, 습진 등의 부의에 금지

국소적 피부반응

불면증

구역, 소화불량

21mg/24시간

14mg/24시간

7mg/24시간

15mg/16시간

4주간

2주간

2주간

8주간

니코틴 껌

의치 경우 조심

산성음료은 흡수

감소

구강 작열감

턱관절 불편감

소화불량

딸꾹질

4mg(하루 25개피 이상 흡연)

2mg

12주

니코틴로렌즈

산성음료는 흡수감소

구역, 딸꾹질

가슴 쓰림

두통, 기침

4mg (기상 후 첫 담배시간이 30분미만)

2mg(30분 이상)

3~6개월

부프로피온

(웰부트린/니코피온

발작 및 경련력

섭식장애

간 기능 이상

불면증

구강건조증

초기용량 6일간 150mg 1일 1회 후, 매일 150mg 2회로 증량

(금연 1~2주전부터 시작)

12주

바레니클린

(챔픽스)

정신과 병력

니코틴보조제와 병행하지 않음

구역, 수면장애

이상야릇한 꿈

생생한 꿈

일주일간 용량 적정 후

1mg씩 1일 2회

(금연 1주전부터 시작)

 

󰋼 니코틴 껌과 패치의 사용법은 다음과 같다.

- 니코틴 껌은 급하고 강하게 껌을 씹으면 안된다. 껌을 천천히 1~2분간 씹어서 니코틴 방출로 싸한 느낌이 들 때, 어금니, 뺨 구강점막 사이에 가만히 두고, 몇 분 후 싸한 느낌이 사라지면 다시 씹고 두기를 20~30분간 반복한다.

- 니코틴패치는 상완(팔)위쪽, 허벅지 , 등판, 가슴팍 엉덩이 등 털이 없고 깨끗하고 건조한 부위에 매일 부착부위를 바꿔주며 교체하도록 한다.

󰋼 치과에서의 금연치료 과정을 적용해보고자 한다.

1차: 흡연여부를 질문한다.(금연의지 확인, 금연시작일 결정)

- 흡연자 평가 : 금연시도 경험, 흡연유혹상황, 금연동기, 금연준비도, 금연자신감, 니코틴 의존도 평가, 호기 일산화탄소를 측정

2차: 금연시작-흡연욕구조절(금연시작)

* 금연처방을 환자가 원할 경우,

- 처음에는 패치 처방하고 금연이 되지 않을 경우 경구용 약물을 처방한다.

(우울증이 있을 시: 부프로피온 처방하고 금연방법에 관한 자료 제공)

- 호기 일산화탄소를 측정하여 구강 외의 건강상태도 알려준다.

3차: 금단증상 대처

- 금단증상을 확인 후 대처법을 알려준다.

4차: 만성질환 및 생활습관 관리

5차: 평생 금연의 중요성 인지시키기

6차: 금연 후 변화인지하기

- 환자의 구강건강 개선됨을 보여주고, 용기를 주고 격려한다.

- 금연유지의 자신감 강화한다.

 

치과의료인은 환자의 흡연여부를 쉽게 인지할 수 있는 전문인으로 흡연이 구강에 미치는 영향을 보여줌으로써 금연에 대한 환자들의 관심을 증가 시킬 수 있어야한다. 그리고 다양한 금연방법과 대처방법을 알려주어 구강건강을 증진시킬 수 있도록 힘써야 할 것으로 생각된다.

 

출처: 국가금연지원센터, 2015. 보건소 금연클리닉 상담매뉴얼. 한국건강증진개발원

보건복지부, 한국건강증진개발원, 2015. 금연상담전문가 교육교재

대한치과의사협회, 치과의료정책연구소, 2014. 치과 금연치료의 효과와 치과 금연치료 급여화. ISSUE REPORT 4호; 3-16.

국민건강보험. http://www.nhis.or.kr

을지대학교 치위생학과 임희정 교수   

<저작권자 © 치위협보(덴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