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서울대치과병원 ‘2018 우즈베키스탄 해외의료봉사단’ 발대식

서울대학교치과병원(병원장 허성주)이 지난 6일 신한은행(은행장 위성호)과 함께 ‘2018 우즈베키스탄 해외의료봉사단 발대식’을 가졌다.

서울대학교치과병원과 신한은행 봉사단은 4월 8일부터 16일까지 7박 9일간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 국립치과대학병원에서 결손가정 어린이 30명의 구순구개열 수술과 취약계층 어린이 약300명을 대상으로 무료 치과 봉사를 진행한다.

이날 발대식에서 허성주 병원장은 “2008년부터 작년까지 10회에 걸쳐 캄보디아와 우즈베키스탄 등 구순구개열 어린이 241명에게 무료수술을 진행하고 약 2천 8백여명에게 치과진료를 시행왔다. 우리의 활동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많은 지구촌 이웃들에게 희망을 전했으면 한다” 며 소감을 전했다. 그는 이어 “이번 봉사단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마음으로 따뜻한 사랑과 온정을 나누고 오길 바란다”며 격려했다.

 

위성호 은행장은 "신한은행과 서울대 치과병원이 함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시작한 봉사활동이 벌써 11회째를 맞이했다. 이번 봉사도 따뜻한 나눔을 지속적으로 실천하며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는 뜻깊은 활동이 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서울대학교치과병원과 신한은행은 2008년부터 11년째 의료 수준이 취약한 개발도상국의 어린이들을 위한 구순구개열 수술과 의료봉사를 지원하는 등 건강증진에 힘쓰고 있다.

 

문혁 기자  press@kdha.or.kr

<저작권자 © 치위협보(덴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