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치과는 지금
저소득 구강암 환자 돕는 자선탁구대회 성료스마일재단, 8일 서울대 체육관서 ‘제6회 스마일자선탁구대회’ 개최

스마일재단(이사장 김건일)이 저소득 구강암·얼굴기형 환자의 치과진료비 마련을 위한 ‘제6회 스마일자선탁구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8일 서울대학교 체육관에서 열린 이번 대회는 약 3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탁구 경기를 비롯해 다양한 이벤트 행사가 진행됐다.

이날 개회식에서는 구강암·얼굴기형 환자들을 위해 정기후원을 하고 있는 탁구인들을 대상으로 한 감사선물 증정식이 진행됐다.

스마일재단 김건일 이사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뜻깊은 나눔을 함께해주신 탁구인 여러분들께 감사하다”며 “구강암·얼굴기형 환자를 위해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성원을 바란다”고 전했다.

이날 탁구 경기는 개인전 5종목과 단체전 4종목으로 진행됐다.  

또 구강암·얼굴기형 인식개선을 위한 캠페인이 이뤄진 가운데, 참가자들이 구강암·얼굴기형 환자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 밖에도 구강암·얼굴기형 환자 치과진료비 기금 마련을 위한 ‘탁구공 맞추기’, ‘사랑의 룰렛’ 등의 현장모금 이벤트가 이뤄졌다.

대회에 참여한 한 참가자는 “취미인 탁구로 누군가에게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사실이 행복하다. 앞으로도 구강암·얼굴기형 환자들에게 꾸준히 관심을 갖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대회 수익금 전액은 저소득 구강암․얼굴기형 환자 치과진료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서울대학교 탁구부가 함께 한 이번 대회는 아람비, 탁구닷컴, 존슨앤존슨, 대전탁구백화점(코닐리우코리아), 내이처럼치과, gsk, 하정훈 소아과, 박해정 선수가 후원했다.

 

배샛별 기자  press@kdha.or.kr

<저작권자 © 치위협보(덴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샛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