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치과는 지금
경치, HTML5 게임 광고 등 자체 대국민 홍보 전략 추진28일 제3차 홍보위원회 회의 열어 하반기 홍보계획 논의

경기도치과의사회(회장 최유성, 이하 경치)가 치과계의 긍정적인 영향력을 홍보하기 위한 자체 대국민 홍보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

경치는 지난 8월 28일 경기도치과의사회관 3층 회의실에서 제3차 홍보위원회 회의를 가졌다.

경치는 대국민 홍보를 위해 라디오 공익광고, 웹사이트 바른 치과 캠페인, 버스 외부광고 등을 추진해 왔다.

이날 회의에서는 이러한 홍보 현황과 하반기 홍보 계획 등이 다뤄졌다.

경치는 경기도 내 일간지에 신년·창간 축하광고 진행 시 온오프라인 통합광고를 추진하기로 방침을 세웠다.

하반기 홍보와 관련해서는 ▲HTML5 게임을 활용한 광고 ▲이모티콘 제작 ▲유튜브 광고 ▲파워블로그 활용 등이 논의됐다.

경치는 HTML5게임이 △별도의 설치 없이 사용이 가능하다는 점 △기프티콘을 이용한 이벤트를 통해 홍보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점 △경치 특성에 맞게 세부 조정할 수 있다는 점 △남녀노소 불문하고 공략할 수 있다는 점 △콘텐츠 제작비가 들지 않는 점 △게임 자체로 홍보 효과가 크다는 점 등 여러 장점을 고려해 해당 광고를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또한 치과 특성을 살린 재밌는 이모티콘을 제작해 회원들이 경치 홈페이지에서 이모티콘을 다운받아 사용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로 했다.

유튜브 광고는 최소 일 년간 관련 콘텐츠를 꾸준히 올려야 효과를 볼 수 있다는 점에서 ‘릴레이식 치과 에피소드’ 등 콘텐츠 제작 방안을 강구하기로 했다.

파워블로그 활용에 대해서는 경치에서 자체 블로그를 제작하는 방향으로 가닥을 잡았다.

이 밖에도 이날 회의에서는 ‘평생 그 이(齒)와 함께’, ‘더 많이 웃고 더 맛있게 먹는 일’, ‘내 인생 미소샷은 건치로부터’, ‘삶을 당당하고 즐겁게 만드는 치아건강’ 등의 문구를 공익광고와 홍보 현수막에 사용하자는 의견이 나왔다.

한편 이날 홍보위원회 회의에는 하상윤 위원장, 김민희 홍보이사, 연승환 홍보이사, 위현철 위원 등 임원 10명이 참석했다.

배샛별 기자  press@kdha.or.kr

<저작권자 © 치위협보(덴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샛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