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임상&세미나 세미나
단국대학교 치과대학병원, 환자안전과 만족도 향상을 위한 제6회 QI 경진대회 개최- 대상에 ‘놀이방 환경 개선으로 인한 긍정적인 효과’ 발표한 소아치과 김현숙 치과위생사팀 선정

단국대학교 치과대학병원(병원장 김철환)은 지난 12일 병원 대회의실에서 교수, 전공의, 치과위생사 등 약 1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6회 QI(Quality Improvement) 경진대회를 개최하고 우수 발표팀을 선정, 시상했다.

단국대학교 치과대학병원은 환자의 안전 관리와 차별화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효율적인 업무 수행을 목표로 매년 QI 경진대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이날 경진대회에서는 1차 심사를 통과한 8개 팀이 열띤 경연을 펼친 끝에 ‘놀이방 환경 개선으로 인한 긍정적인 효과’에 대한 연구한 소아치과 치과위생사팀(대표 김현숙)에게 최고상인 대상이 수여됐다.

이어진 시상에서 ‘진료실 기구의 재오염방지 개선 및 만족도 증진을 위한 소독방법 변화’에 대해 제안한 보철과 전공의팀(대표 오미주)이 우수상을, 장려상에는 ‘환자의 효율적인 동선을 위한 대책마련’에 대해 발표한 예방치과 치과위생사팀(대표 안태희)이 각각 수상했다.

김철환 병원장은 인사말에서 “QI 경진대회에서 제시된 방안들이 환자의 안전과 만족도를 향상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병원으로 거듭나자”고 수고한 팀들을 격려했다.

한편, 단국대학교 치과대학병원은 경진대회에서 발표된 내용들을 의료 현장에 접목시켜 더욱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병원을 만들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박용환 기자  press@kdha.or.kr

<저작권자 © 치위협보(덴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