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치과는 지금
경기도치과의사회, 임직원 대상 성희롱 예방교육 나서“건전하고 평등한 회무 문화 조성에 기여”
경기도치과의사회가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성희롱 예방교육을 실시했다.

법조계에서 시작된 ‘미투(Me Too)’ 운동이 최근 의료계까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경기도치과의사회(회장 최유성)가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성희롱 예방교육을 실시해 눈길을 끈다.
 
지난 주말 너리굴문화마을에서 2시간에 걸쳐 진행된 예방교육에서는 경기도가족여성연구원 박사옥 연구원이 ‘성희롱의 성인지적 접근’이라는 주제로 강의했다.

박 연구원은 “젠더화 된 시선이 가져오는 차별을 개인의 문제로만 바라볼 것이 아니라 물리적, 구조적으로 함께 개선하려는 노력이 필요하다”며, “경기도치과의사회도 의료단체로서 사회적 움직임에 어떻게 동참할지에 대한 고민을 시작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강의가 끝난 후에는 경험에 근거한 질의와 응답이 오가며 성희롱 예방에 대한 임직원들의 높은 관심을 알 수 있었다.

이번 성희롱 예방교육을 추진한 곽정민 부회장은 “건전하고 평등한 회무 문화 조성을 위해 꼭 필요한 교육이라고 생각했는데 반응이 좋아 다행”이라면서 “앞으로 더 즐겁고 행복하게 회무를 이끌어 갈 수 있을 것 같다”고 전했다.

배샛별 기자  press@kdha.or.kr

<저작권자 © 치위협보(덴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샛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